본문 바로가기

소식

Arts Council Korea
아르코의 최신 소식과 계획을 전해드립니다.

보도자료

예술가와 아트시그널 주고 받고, 아트박스 예약하자

  • 조회수 76
  • 등록일 2021.09.15

예술가와 아트시그널 주고 받고, 아트박스 예약하자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나무운동, 아트시그널 캠페인 시즌2 추진 - 예술가와 팬을 매칭하고 예술작품과 프로그램을 통한 소통 주선

art signal 예술을 밝히는 후원라이트 ON 문화예술에 후원하세요
<예술나무운동캠페인> 포스터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이하 예술위원회)가 2021년도 예술나무운동 캠페인의 일환으로 ‘아트시그널’ 시즌2를 진행중이다.

지난해부터 이어진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세로 문화예술계에도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 전시나 공연이 취소되는 일도 많아 오랫동안 준비한 프로젝트를 접어야 하는 예술인들은 물론이고, 고대했던 작품을 보지 못하는 팬들의 마음도 나날이 아쉬움을 더하는 중이다.

‘아트시그널’은 거리두기로 인해 비대면 시대가 도래한 이때, 소통을 원하는 아티스트와 팬을 연결해주는 캠페인이다. 아티스트의 작품이나 기획 프로그램을 온라인 갤러리에 전시하고, 댓글을 달아준 팬과 아티스트를 1:1 매칭시켜준다. 매칭된 팬에게는 아트박스 선물이 배송되고, 시스템과 SNS를 통해 아티스트와 지속적인 소통을 이어나갈 수 있다.

올해는 뮤지컬 배우 김호영, 서양화가 장소영 등이 캠페인에 직접 참여하여 친필 싸인과 작품을 온라인 갤러리에 걸고 시민들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 9월부터는 예술나무운동 유튜브 채널을 통해 널 위한 문화예술 이지현 에디터와 김찬용 도슨트가 함께하는 작품 큐레이션 영상도 공개된다.

예술위원회에서는 2013년부터 ‘예술나무운동’을 통해 문화예술의 가치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고, 예술후원 인식을 제고하는 캠페인을 지속하고 있다. 이번 ‘아트시그널’을 통해서 문화예술을 경험한 대중이 미래 문화예술계의 후원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후원총량 확대에도 힘쓸 예정이다.

한편, 올해 ‘아트시그널’ 시즌2는 온라인에서만 소통을 주선한 지난해보다 확대하여 오프라인 프로그램을 예술가의집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9월 한달 간 시민들의 댓글 신청을 접수하며, 10월부터 매칭된 아티스트와 팬을 위한 아트박스 배송 및 아티살롱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프로그램 접수기간은 9월 6일(월)부터 10월 1일(금)까지로, 아트시그널 홈페이지(https://artistree2021.kr/)을 통해서 접수할 수 있다.

자료담당자[기준일(2021.9.15.)] : 기획조정부 이준형 02-760-4790
게시기간 : 21.9.15. ~

공공누리의 제 1유형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정책연구자료 저작물은 " 공공누리 1유형(출처표시) " 조건에 따라 저작물의 출처를 표시하셔야 하며, 비상업적 이용만 가능하고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 금지합니다.

담당자명
백선기
담당부서
기획조정부
담당업무
언론사 대응 및 언론홍보·보도자료 관리 총괄, ...
전화번호
02-760-478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