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해 극지연구소와 협약 체결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해 극지연구소와 협약 체결

- 한국 최초 쇄빙연구소 아라온호 승선, 극지체험 등 국내예술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창작환경 제공의 안정적 기반 마련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는 국내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2월 15일(금)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부설 극지연구소(소장 윤호일)와 협력약정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협약서에는 한국 최초의 쇄빙연구선 아라온호의 북극항해 승선 레지던스 사업을 비롯 예술가들의 극지 체험 기회를 늘리는 방안이 담겨 있으며, 두 기관은 향후 예술계 발전을 위한 신규 사업 발굴에도 나설 계획이다.
협약이 체결되면 양 기관은 아라온호 승선, 극지프로그램 등 국내 예술인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플랫폼을 확보하고 향후 지속적으로 예술가의 참여를 지원하게 된다.
앞서 예술위원회는 극지연구소와 협력하여 2013년 남극 세종기지에서 노마딕레지던스 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으며 웹툰작가 윤태호, 소설가 천운영, 영화감독 정지우 등이 참여하기도 했다. 2018년에는 시각예술분야에서 활동하는 김세진·염지혜 작가가 참가기회를 얻어 약 2주간 세종기지에 머물며 창작활동을 진행했다. 또한, 양 기관은 한국 최초 쇄빙연구선 아라온호에 예술가를 파견하는 협업을 진행한 바 있는데 문학(이나미, 김남중, 오주영 작가) 및 시각예술분야(김재원) 작가 등이 아라온호에 승선하여 창작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였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박종관 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에 대해“쉽게 경험할 수 없는 독특한 창작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예술인들이 새로운 영감을 얻을 수 있는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기반을 마련했다”고 평가하며,“향후 다양한 레지던스 프로그램 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언급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국내 예술가의 창작역량 및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를 목적으로 국내외 다양한 협력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예술인을 해외에 파견하는 <예술가해외레지던스지원(지정형)>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예술위원회는 전 세계 20개국 30개소(문학 13개소, 시각예술 7개소, 공연예술 10개소) 유수의 창작거점과 협약을 맺고 있으며, 문학·시각·공연예술 분야 레지던스 각 기관별로 매년 1~2명의 예술가를 현지에 파견하여 창작활동을 지원해오고 있다. 선정된 예술가는 짧게는 1개월~3개월, 길게는 1년~2년 동안 현지에 머물며 창작 활동 등을 하게 된다.
 

자료담당자[기준일(2019.2.15)] : 기획조정부 백선기 02-760-4714
게시기간 : 19.2.15 ~

 
공공누리
이 자료는 상업적·비상업적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이 가능합니다. 단, 반드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공이라는 출처(특히 사진)를 표시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예진흥기금사업 ‘지역 편중 지원’에 대한 입장
문예진흥기금사업 ‘지역 편중 지원’에 대한 입장
예술위, 제37회 마로니에 전국 여성 백일장 성료
예술위, 제37회 마로니에 전국 여성 백일장 성료
2019년 「봄 작가, 겨울 무대」를 통해 드러낼 신인작가 3인의 독특한 매력
봄작가, 겨울무대 화성은 빨갛지 않다(2019.11.8(금)~11.10(일))
이웃과 인생 이야기 나누고 싶다면, ‘함께하는 인생식탁’ 으로
‘2019 함께하는 인생식탁’ 1차 수도권 행사 사진
지역인재 채용관련 보도자료에 대한 설명
지역인재 채용관련 보도자료에 대한 설명
우리 동네 골목콘서트의 네 번째 이야기, “터줏대감이 알려주는 우리 동네”
우리 동네 골목콘서트의 네 번째 이야기, “터줏대감이 알려주는 우리 동네”
예술위, 2019년 문화누리카드 수기 공모전 실시
문화,여행,스포츠를 누리다! 2019문화누리카드 수기 공모전
한국문화예술위원회‘공연실황 생중계 사업’시작
한국문화예술위원회‘공연실황 생중계 사업’시작
신나는예술여행, ‘오아시스 페스티벌’ 25일 개최
신나는예술여행, ‘오아시스 페스티벌’ 25일 개최
예술위, 2020년도 문예진흥기금 공모사업 설명회 개최
예술위, 2020년도 문예진흥기금 공모사업 설명회 개최
담당자명 :
백선기
담당부서 :
기획조정부
담당업무 :
언론사 대응 및 언론홍보·보도자료 관리 총괄
전화번호 :
02-760-47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