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아트앤테크 살롱> 스케치

해외의 기술과 융합 예술 트렌드를 살펴보다-<Draw Me Close> 조던 타나힐 연출

<아트앤테크 살롱-트렌드 소개>에는 XR(eXtended Reality, 확장현실) 기술을 활용한 이머시브 공연으로 주목받은 <드로우 미 클로즈>의 각본, 연출을 맡은 조던 타나힐 연출가가 함께했는데요. 해외 연사로 참여한 조던 타나힐 연출가는 <드로우 미 클로즈>의 작업 과정과 해외 공연 예술 분야 XR 기술 활용 동향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주었습니다. 아직 예술과 기술 융합이 지금만큼 활발하게 진행되지 않던 지난 2017년, 조던 타나힐 연출가는 트라이베카영화제(Tribeca Film Festival)에서 <드로우 미 클로즈>를 처음 선보였어요

자세히보기

아트앤테크 살롱 <밋업데이>

아트앤테크 살롱 <밋업데이>

예술과 과학 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예술창작에 도전하는 예술가들을 지원해온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이 변화를 확인하고 관련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예술과 기술 융합 창작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 처음 <아트앤테크 살롱>을 마련했는데요. 지난 1월 11일부터 시작된 <아트앤테크 살롱>은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예술가와 관련 학계, 업계 전문가가 참여한 교육, 강연, 교류 프로그램이에요. 기술융합 예술창작에 관심 있는 예술가, 기술자, 관련 전공생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죠.

자세히보기

2021년 예술과기술융합지원 사업 선정작 리뷰

무한표현도구를 쥔 창작자는 어떤 세계를 직조하는가 - 박재훈 <실시간 연옥> 리뷰

인간에 의해 탄생하고 조성되었지만, 그 주체가 배제된 상황에서 몰아치는 3D 데이터 오브제의 몰아침은 무미건조하게, 냉정하게, 그리고 고통스럽게 우리의 지각을 자극한다. 그 곳으로부터 우리는 모델링된 사물, 상품, 재화, 기술, 자본주의, 문명에 대한 사고에 닿는다. 이들은 모두 우리가, 우리를 위해 만들어 낸 대상이다. 그 대상만이 활개하고 정작 사람은 소외된 세상. ..

자세히보기

아트앤테크 플랫폼 칼럼

예술과 기술 융합이 기후변화를 바라보는 새로운 관점(생태미학예술연구소 소장 유현주)

예술과 기술 융합이 기후변화를 바라보는 ‘새로운 관점’이란 혼종된 세계의 기후변화 문제를 각 전문분야의 대표자들, 문제를 일으킨 자연 혹은 인공의 물질들, 피해의 당사자들과 함께 연결망을 이루어 풀어나가기 위한 수평적인 연대와 공감에서 취해지는 비전이라고 보아야 할 것 같다. 하이브리드와 융복합의 시대, 아도르노가 말했듯이, 예술작품의 주어는 ‘나’가 아니라 ‘우리’ 즉 집단적 주체라는 문장이 새롭게 환기된다.

자세히보기

2021년 예술과기술융합지원 선정작 <항해하는 사람들>

2021년 예술과기술융합지원 선정작 <항해하는 사람들>

<항해하는 사람들 Intersection Project>는 '순환', '반복'에 초점이 맞춰진 이번 작업은 이정인 크리에이션의 움직임 창작 프로그램 'Infinity∞Movement with Multiple Web'을 중심으로 8개의 줄과 함께 구성된 무용과 인터렉티브 아트와의 융합형 공연을 설치와 함께 활용하여 다채로운 관점으로 공연과 전시를 구현한다.

자세히보기
다음
이전

ARCHIVE

ART&TECH PLATFORM

NOTICE

ART&TECH PLATFO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