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통예술의 정수 (한국음악 명인전) -KOREA’S MUSIC, DANCE : MASTERS OF OUR TIME-

한국전통예술의 정수 (한국음악 명인전)-KOREA’S MUSIC  DANCE : MASTERS OF OUR TIME-

 

- 평창올림픽 기간 중 전통예술 10인의 명인이 함께하는 합동무대
- 2월 23일(금), 24일(토) 양일간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 공연
- 2015 프랑스 투어에서 바탕클랑극장 테러를 위로했던 독무 <비나리>,
새로운 연주형식으로 해석한 <가야금산조>등 국내 최초로 소개

‘캡션 : 오는 2월 23, 24일 아르코예술극장에서 [한국음악 명인전]으로 합동무대를 펼치는 우리시대 10인의 명인. 왼쪽부터 유지숙, 김영기, 박현숙, 이재화, 최경만, 정화영, 이춘희, 양성옥, 김해숙, 김영길 (사진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캡션 : 오는 2월 23, 24일 아르코예술극장에서 <한국음악 명인전>으로 합동무대를 펼치는 우리시대 10인의 명인. 왼쪽부터 유지숙, 김영기, 박현숙, 이재화, 최경만, 정화영, 이춘희, 양성옥, 김해숙, 김영길 (사진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우리시대 명인 10인이 평생을 통해 닦아온 한국전통예술의 정수를 만날 수 있는 공연이 오는 2월 23일(금)~24일(토) 양일간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 무대에 오른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황현산, 이하 예술위원회)가 평창올림픽 기간 중 한국전통예술을 세계에 알리고자 준비한 이번 공연은 명인 10인이 함께 하는 특별한 합동무대다. 카네기홀, 바비칸센터 등 해외 유수의 극장들을 비롯해 파리 가을축제, 프랑스 상상축제 등 세계적인 무대에서 그 예술적 경지로 인정받은 명인들이 뜻을 모아 함께 무대에 오른다.
10인 명인들의 면면은 한국 전통예술의 각 분야를 대표하는 이름이다. 정화영(서울시 중요무형문화재 제 25호 고법 예능보유자), 최경만(피리&태평소, 서울시 무형문화재 제 44호 삼현육각 예능보유자), 이춘희(국가무형문화재 제 57호 경기민요 예능보유자), 이재화(국가무형문화재 제 16호 거문고산조 예능보유자), 박현숙(가야금, 서원대학교 음악학과 교수), 김해숙(가야금, 전 국립국악원 원장), 양성옥(국가무형문화재 제 92호 태평무 전수조교, 한예종 교수), 김영기(국가무형문화재 제 30호 가곡 인간문화재), 김영길(아쟁,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악장), 유지숙(국가무형문화재 제 29호, 서도소리 전수조교,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악장) 등이 한 자리에 모이는 것만으로도 그 의미가 깊다.
또한 명인들이 걸어 온 이력과 활동은 한국전통예술의 세계화와 다름 아니다. 박현숙, 이재화, 김영길의 공동수상(2013 아카데미 샤를크로 월드뮤직상), 이춘희 명창의 수상(2014 독일음반비평가상 월드뮤직상)은 우리 전통음악의 예술적 가치가 해외음악 비평가들에게 인정받으며 전통음악의 음악적 보편성에 대한 재확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유력 월드뮤직 음반사를 통한 음반 발매 역시 한국 전통음악이 해외에 소개되어 널리 알려지는 중요한 사건이었다. 라디오프랑스의 한국음악프로젝트를 통해 2012 <가야금 산조> (김해숙 전 국립국악원 원장), 2014 <아리랑과 민요> (이춘희 명창), 2015 <북한의 토속민요와 서도소리> (유지숙 명창)이 발매되었다. 또한 프랑스 세계문화의집을 통해서는 <가야금 산조> (박현숙 명인), <거문고 산조> (이재화 명인), <아쟁산조> (김영길 명인)이 녹음되어 출시되었다.
이처럼 한국전통예술의 역사를 새롭게 써 온 10인의 명인들이 함께 하는 공연이니만큼 산조, 시나위, 서도소리, 경기민요, 가곡, 태평무 등 한국전통예술의 각 분야를 아우른다.
특히 이번 공연 중 명인들의 참여로 국내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무대들은 그 가치가 남다르다고 할 수 있다. 먼저 양성옥 명무가 김영길 명인의 아쟁솔로와 함께 공연하는 <비나리>가 처음으로 국내 관객에게 선보인다. 지난 2015년 프랑스 바탕클랑 극장 테러 일주일 후 진행되었던 프랑스 국립극장 투어에서 선보인 <비나리>는 프랑스 국민들의 아픔을 위무하고 희생자들의 삶의 평안을 기원하는 춤사위로 큰 갈채를 받았다.
김죽파류 가야금산조의 대표 연주자인 박현숙 명인과 최옥삼류 가야금산조를 대표하는 김해숙 전 국립국악원장의 연주를 한 자리에서 들을 수 있는 무대도 처음으로 올려진다. 산조합주는 가끔 볼 수 있었지만, 유파가 다른 가야금 산조가 한 자리에서 연주되는 것은 처음 있는 일이다. 산조의 새로운 연주 형식을 시도하는 자리다.
이 외에도 그간 쉽게 볼 수 없었던 무대들이 이어진다. 경기민요의 교과서로 알려진 이춘희 명창이 임권택 감독의 영화 「취화선」의 주제곡 <이별가>를 독창으로 부르고, 음역대가 넓어 자주 공연되지 않았던 <금강산 타령>을 경기민요 이수자들과 함께 선보인다. 유지숙 명창 역시 무대에서 만나기 어려웠던 서도소리의 대표곡 <관산융마>, <수심가>, <엮음수심가>를 공연한다.
평생을 걸쳐 우리시대 전통예술의 지평을 넓혀 온 명인들의 예술 인생의 정수가 펼쳐지는 <한국음악 명인전>은 한국 전통예술의 성취와 성장을 가늠할 수 있는 무대이자 다시 볼 수 없는 기회가 될 것이다. 신선희 전 국립극장장이 무대 디자이너로 참여하여 공연의 완성도를 높인다.
 

자료담당자[기준일(2018.1.24)] : 기획조정부 이준형 02-760-4714
게시기간 : 18.1.24 ~

 
공공누리
이 자료는 상업적·비상업적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이 가능합니다. 단, 반드시 출처(특히 사진)를 표시해주시기 바랍니다.

설치미술가 서도호, 런던에서 새로운 공공미술 설치작품 선보여
설치미술가 서도호, 런던에서 새로운 공공미술 설치작품 선보여
예술위, 문예진흥기금 정시공모 10월 시작
예술위, 문예진흥기금 정시공모 10월 시작
예술위 인문360도 누리집 뉴스레터 발간
예술위 인문360도 누리집 뉴스레터 발간
예술위, 대학로에서 문화예술 유관기관과 사랑의 헌혈 행사 공동 개최
예술위, 대학로에서 문화예술 유관기관과  사랑의 헌혈 행사 공동 개최
“믿고 보는 창작산실”2018~19년도 창작초연 작품의 시동 걸다
“믿고 보는 창작산실”2018~19년도 창작초연 작품의 시동 걸다
제45회 [인문예술콘서트 오늘] 9월 “오늘을 가꾸는 여성들”
제45회 [인문예술콘서트 오늘] 9월 “오늘을 가꾸는 여성들”
예술위, 마로니에전국여성백일장 10월 5일 개최
예술위, 마로니에전국여성백일장 10월 5일 개최
우리 동네에 찾아든 가을의 풍요, 골목콘서트!
우리 동네에 찾아든 가을의 풍요, 골목콘서트!
‘문학주간 2018’로 보는 대한민국의 오늘, 그리고 내일...
‘문학주간 2018’로 보는 대한민국의 오늘, 그리고 내일...
예술위, 사랑의 헌혈 행사 개최하여 하절기 혈액 수급난 해소에 도움
예술위, 사랑의 헌혈 행사 개최하여  하절기 혈액 수급난 해소에 도움
담당자명 :
백선기
담당부서 :
기획조정부
담당업무 :
언론홍보 및 국회 총괄
전화번호 :
02-760-07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