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 하반기 아르코예술극장 대관 선정결과 안내

  • 구분
  • 조회수 9513
  • 작성일 2006.05.09
  • 마감일
  •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한국 공연 창작 활동의 토대로서, 국민의 문화적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예술극장을 아껴주시는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06년도 하반기 예술극장 대관 심의결과를 아래와 같이 안내해 드립니다.

 

2006년 하반기 예술극장 대관신청서를 지난 3월 16일부터 3월 31일 까지 접수한 결과, 총 70건에 신청일수가 715일이었습니다. 구체적인 신청현황을 보면 예술극장 대극장이 32건 (244일), 소극장이 38건 (471일)으로 이 중 선정된 작품은 대극장이 연극분야 3건(31일), 무용분야 2건(17일), 소극장은 연극분야 4건(53일), 무용분야 7건(22일)이 선정되었습니다.

 

심의자료는 대관신청단체에서 제출하여 주신 대관신청서 및 주요 첨부 자료를 사전에 심의위원들에게 전달하여 충분히 검토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그 외 첨부자료는 심의 현장에서 직접 열람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심의방법은 연극분야 3인, 무용분야 3인의 심의위원이 1차로 대관대상 후보 군을 각자 추천한 후, 2차로 토론을 통해 대상 범위를 좁혀가며 채점과 토론을 병행하는 방법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대관 단체 및 작품의 선정을 위한 중점 고려사항으로서는 공연기획의도의 창의성 및 참신성, 추진계획의 충실도(공연목적, 홍보계획,연습계획,예산조달계획,관객개발 능력의 치밀성 및 타당성 등), 공연참여 인력의 우수성, 대관신청 단체 및 개인의 우수작품 공연실적(최근 5년내 우수작품 공연실적, 전년도 아르코 예술극장 공연시 유료관객 유치실적(공연실적이 없는 경우 중간 점수 부여를 통한 불리조건 극복)등이 적용되었으며, 심의위원들께서 구체적으로 제시하신 심의기준으로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전문공연장으로서의 “예술극장”이 가지는 공익성을 살리는 의미에서 작품의 예술적 독창성을 기본으로 하여 관객동원력을 우선적으로 고려하였으며, 공연기획과 연출(안무)의 참신성, 참여인력의 우수성,

신청단체의 사업추진 능력과 과거 공연실적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였습니다.

 

대관신청하신 모든 단체의 작품들이 우리나라 공연예술계의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는 의미있는 작품으로서 그 가치가 충분이 있다고 생각되었으나 한정된 대관일수로 인해 안타깝게도 신청하신 모든 작품을 다 선정할 수 없었던 점 저희 극장측에서도 매우 아쉽게 생각합니다. 향후 대관신청기간의 조정 방안을 비롯한 대관 제도의 개선을 통해 보다 많은 단체에게 예술창작활동공간을 제공하는 창작활동의 토대로서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아울러 2007년도부터는 지금까지 상. 하반기 2회에 걸쳐 받았던 대관신청을 년 1회로 한정하여 보다 충실하게 준비된 작품을 공연할 수 있도록 조정할 예정에 있으며 2006년 9월경에 우리 위원회 홈페이지(www.arko.or.kr)를 통해 자세한 대관신청 안내를 할 계획이오니 참고하시고 다음 기회에 신청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저희 예술위원회 예술극장은 보다 좋은 공연장으로 국민의 문화적 삶의 질 향상과 예술인들의 창작 역량의 토대가 되고자 항상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대관심의선정위원

이병훈 연극연출가, 용인대학교 교수 / 손정우 연극연출가, 경기대 교수 / 노이정 연극평론가 / 김승현, 문화일보 문화부장 / 문애령 무용평론가 /  성기숙 무용평론가

 

대관선정단체 (※ 순서는 무순입니다.)

 

예술극장 대극장

분야

선정단체(대표자)

 선정 사업명

 비고

연극 분야

3건 

(재) 경기도문화의전당(홍사종)

창작뮤지컬 화성에서 꿈꾸다

 

목화 레퍼터리컴퍼니(오태석)

멕베스

 

극단 실험극장(이한승)

Doubt(의혹)

 

무용 분야

2건

(사)창무예술원(김매자)

아시아 컨템포러리 댄스페스티벌

 

민족춤위원회(김채현)

제 11회 민족춤 제전

 

 

예술극장 소극장

분야

 선정단체

 선정사업명

 비  고

연극분야 

4건

극단 작은신화

프로이드식 범인은 없다

 

극단 물리

네바다가 보인다

 

명품극단 Viy

니꼴라이 고골 3부작 릴레이공연

차세대예술가부문

극단 드림플레이

<오늘의 책>은 어디로 사라졌을까?

차세대예술가부문

무용분야

 7건

가림다현대무용단

Image & Original Move

 

댄스어투룹 무빙게이트

어글리 댄스 ‘잘 살아보세’

 

댄스시어터 까두

정기공연 2006

 

댄스컴퍼니 수

창작 춤 ‘아리 II'

 

현대무용단 푸름

현대무용단 푸름 17주년기념공연

 

플레이&댄스그룹 당-당

시네마댄스플레이 ‘천추의 한’

차세대예술가부문

기진령

짧고도... 긴 이야기...

차세대예술가부문

 

 

자료담당자 : 아르코예술극장 서정애 차장 02)760-4614


담당자명 :
유종원
담당부서 :
재무관리부
담당업무 :
기관/영문 홈페이지 지원 메일링서비스 ‘아
전화번호 :
061-900-2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