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화면 > 소식 > 지금 아르코에서는

지금 아르코에서는

  • 문자크기
  • 문자크기 확대
  • 문자크기 기본
  • 문자크기 축소
  • 인쇄하기
  • 보이스아이 인쇄
  •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트위터에 공유하기
  • 미투데이에 공유하기
지금 아르코에서는
제목 디어 마이 셀프, 설연휴 혼공 즐기기혼자라도 즐겁다! 나 홀로 설날 공연보기
조회수 755 작성일 2017/01/24
첨부

디어 마이 셀프, 설연휴 혼공 즐기기혼자라도 즐겁다! 나 홀로 설날 공연보기
 


디어 마이 셀프, 설연휴 혼공 즐기기
혼자라도 즐겁다! 나 홀로 설날 공연보기



대체휴일을 포함, 설 연휴가 4일이다. 비교적 짧은 연휴지만, 예술은 길다. 특히 공연 관련 즐길 거리가 풍성하니 아쉽지만은 않은 연휴다. 이제 나홀로 공연을 ‘혼공’이 대세인 시대, 혼자서도 아니 혼자라 더 몰입할 수 있는 공연들을 소개한다. 연휴에 처할 수 있는 기분에 따라 맞춤별 추천이다.


◇화날 때 (예 : 취업, 결혼 등과 관련 스트레스가 압박해 올때)

놀보가 온다


▲‘놀보가 온다’ = 시국 풍자와 해학으로 인기를 누리고 있는 국립극장 마당놀이 세 번째 작품. 기존 우리가 알고 있던 ‘흥보전’의 내용은 그대로지만 다양한 풍자가 깃든 현실이 투영되며 현대판 마당놀이로 제대로 탈바꿈했다. 29일까지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데스노트’


▲‘데스노트’ = 지난해 국내 초연한 뮤지컬로 우연히 ‘데스노트’를 주워 악인들을 처단하는 천재 대학생 라이토와 이에 맞서는 명탐정 엘(L)이 두뇌 싸움을 펼치는 내용의 만화가 원작이다. 정의, 권력 등에 대해 철학적인 질문을 던지고 막을 내린다. 26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울고 싶을 때 (예 : 가족을 보고 싶어도 보지 못할 때 등)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 중국의 4대 비극 중 하나로, 조씨 가문 300명이 멸족되는 재앙 속에서 가문의 마지막 핏줄인 조삭의 아들 ‘조씨 고아’를 살리기 위해 자신의 자녀까지 희생시키게 되는 비운의 필부 정영이 중심축이다. ‘각색의 귀재’로 통하는 고선웅 연출이 국립극단과 손잡고 각색 연출, 지난 2015년 초연 당시 동아연극상 대상, 연기상, 대한민국연극대상 대상 등 연극계의 각종 상을 휩쓸었다. 2월12일까지 명동예술극장에서 재공연.

◇외로울 때 (예 : 정말 솔로라서 혼자 공연을 볼 때)

아이다


▲‘아이다’ = 팝의 거장 엘턴 존과 뮤지컬 음악의 전설 팀 라이스가 호흡을 맞춰 2000년 3월 미국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한 디즈니 뮤지컬이다. 서로를 변화시키는 아이다와 라다메스의 위대한 사랑에 방점이 찍힌다. 3월11일까지 샤롯데씨어터.

팬텀



▲‘팬텀’ = 박효신·박은태·전동석을 앞세운 뮤지컬로 지난해 최대 티켓 예매사이트인 인터파크티켓에서 뮤지컬 중 최대 판매 기록을 세웠다. 흉측한 얼굴을 가면으로 가린 채 오페라극장 지하에서 숨어사는 슬픈 운명을 가진 팬텀, 그를 만나 오페라 극장의 새로운 디바로 성장하는 크리스틴 다에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로 순간이나마 판타지에 빠져 보자. 2월26일까지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전자홀.

◇작품에 더 몰입하고 싶을 때(예 : 내가 정말 공연 마니아다) 

벙커 트릴로


▲‘벙커 트릴로지’ = 내용과 형식의 기발함으로 연극 마니아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얻고 있다. 제1차 세계대전을 배경으로 한 세 작품을 엮은 시리즈다. 개별 작품이 완결성을 갖췄지만, 세 작품을 모두 볼 경우 트라우마를 안긴 1차 세계대전의 다양한 얼굴을 확인할 수 있다. 회당 관객 100명이 실제 벙커 안에 갇힌 듯, 관람하는 이 3부작은 전쟁이 문명뿐 아니라 결국 인간의 영혼까지 파괴한다는 걸 보여준다. 2월29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소극장.

◇희망에 차고 싶을 때(예 : 한창 청춘인 그대를 위해)  

경성특사


▲뮤지컬 ‘경성특사’ : 영국 여류 추리 작가인 아가사 크리스티의 원작 ‘비밀결사’를 일제 강점기 시대로 각색한 작품. 추리 활극을 표방하는 작품으로 열혈 청년들의 이야기가 스피드하게 펼쳐진다. 그러니 절로 의지가 다져질 수밖에. 2월5일까지 동숭아트센터 동숭홀.  

청춘 18대 1’


▲뮤지컬 ‘청춘 18대 1’ : 뮤지컬 ‘왕세자 실종사건’과 ‘주홍글씨’로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 받은 극단 죽도로 달린다의 청소년을 위한 신작. ‘경성특사’처럼 일제 강점기의 청춘들이 주인공인데 1945년 동경시청장 암살을 시도하는 다양한 젊음을 보고 있노라면 절로 피가 뜨거워진다. 그래 암울한 시대에도 희망은 있다. 2월5일까지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1관.

목록
[대학로 공연 추천]극장 곳곳을 누비는 관객참여형 연극! 씨어터 RP ...

[대학로 공연 추천]극장 곳곳을 누비는 관객참여형 연극! 씨어터 RP ... 2017/05/24

기존의 앉아서 보는 연극은 가라! 2013년 초연 당시 새로운 형식과 흥미진진한 내용으로 대학로를 달구며 2015년까지 매년 전석 매진의 신화를 기록했던 씨어터 RPG [내일 공연인데 어떡하지]가 6월 22일(목)부터 6월 25일(일)까지 4일간 대학로예술극장에서 ...

[5월 문화행사 5.21~27] 세계 문화다양성의 날, 문화의 차이를 ...

[5월 문화행사 5.21~27] 세계 문화다양성의 날, 문화의 차이를 ... 2017/05/16

문화는 의식주, 언어, 풍습, 종교, 학문, 예술, 제도 등을 모두 포함하고 있습니다. 지역과 환경, 사람들 사이에서 문화적 차이가 발생할 수 있는데 이것을 바로 문화다양성이라고 합니다.

[플레이스] 골목골목 피어나는 공공미술의 향연! - 전국 방방곡곡 마 ...

[플레이스] 골목골목 피어나는 공공미술의 향연! - 전국 방방곡곡 마 ... 2017/04/05

누구나 볼 수 있는 공공장소 설치되는 공공미술, 주변에서 공공미술을 본 적 있으신가요? 공공미술하면 왠지 낯설게 느껴지지만 사실 우리 주변에서 공공미술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여행이나 나들이로 종종 찾곤 하는 벽화마을도 공공미술의 하나랍니다.

'착화점’, 서로 다른 매체로 발화되어 인사미술공간에 옮겨 붙다.

'착화점’, 서로 다른 매체로 발화되어 인사미술공간에 옮겨 붙다. 2017/03/24

그 어느 때보다 위기에 국면한 요즈음, 수많은 과제 속에서 우리에게 전달하는 묵직하고 직시적인 메시지가 범람하고 있다. 혼란스러운 시대의 현 주소 위에 칼날처럼 파고드는 피곤한 텍스트들을 벗어나, 하나의 사건을 다양한 매체들로 해체시키기 위한 발화 작업을 편안한 시 ...

문화누리카드와 함께 봄나들이 떠나자! : 봄꽃축제·벚꽃축제 핫플레이스 ...

문화누리카드와 함께 봄나들이 떠나자! : 봄꽃축제·벚꽃축제 핫플레이스 ... 2017/03/16

따뜻한 날씨가 계속 되는 요즘, 봄나들이 떠나고 싶지 않으신가요? 봄바람 덕분에 주말에 나들이 떠나고 싶은 욕구가 샘솟는데요. 벚꽃, 산수유, 매화, 튤립 등 꽃놀이, 꽃구경하러 훌쩍 떠나고 싶은데, 수많은 봄꽃축제 중 어디를 가야할지 고민하는 여러분들을 위해 준비 ...

한 장면도 놓칠 수 없는 7시간짜리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한 장면도 놓칠 수 없는 7시간짜리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2017/03/06

2016년 공연예술 창작산실 연극 분야 우수작품제작 지원에 선정된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이 2017년 3월 4일부터 19일까지 대학로 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개막합니다.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은 문학성을 기반으로 한 연극성의 확대를 통하여 인간 영혼에 울 ...

창작산실 우수작 뮤지컬 [광염소나타] 리뷰

창작산실 우수작 뮤지컬 [광염소나타] 리뷰 2017/02/22

"피아노는 나를 위해 우는데, 나는 왜 함께 울지 못하나"  피해자가 아니라 가해자의 절규임에도 가슴이 벅차다. ‘창작의 고통’이 음악을 타고 흐른다. 훌륭한 뮤지컬은 보고나면 귓가에 이야기 대신 노래가 맴돌기 마련이다. 뮤지컬은 음악으로 이야기한다. ‘광염소나타 ...

우리 소리와 세계 명작의 절묘한 만남 음악극 ‘해미오와 금이에’ 프리뷰

우리 소리와 세계 명작의 절묘한 만남 음악극 ‘해미오와 금이에’ 프리뷰 2017/02/15

전통예술장르와 세계 명작 컨텐츠의 만남은 더 이상 새로운 일이 아니다. 몇해 전부터 창작 판소리와 창극 등 극예술 분야는 그리스 신화에서 디즈니 애니메이션까지 가리지 않고 도전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엔 연주 분야도 드라마와의 만남에 적극적이다.

[서울] 서울 한복판 호텔에서 탄생하는 소설 : 명동 호텔 프린스 ‘ ...

[서울] 서울 한복판 호텔에서 탄생하는 소설 : 명동 호텔 프린스 ‘ ... 2017/02/08

서울 명동 한복판에 위치한 호텔 프린스, 이곳에 오직 소설가만 입실이 가능한 방이 있습니다. 바로 ‘소설가의 방’입니다. 이 방은 아주 우연한 계기에서 2014년 시작되었는데요. 호텔과 소설이라니.. 이 아이러니하면서도 독특한 조합을 자세히 만나봤습니다.

오페라 공연 추천! 신선하고, 깊숙한 울림을 준 오페라 [햄릿]

오페라 공연 추천! 신선하고, 깊숙한 울림을 준 오페라 [햄릿] 2017/02/01

“젊은 예술가들의 혼이 담긴 신선하고, 한국적 정서로 깊숙한 울림을 전달한 오페라 <햄릿>! 1월 25일 수요일 이른 저녁 ‘차세대 열전 2016! 오페라 최종공연 Part 2’ 의 공연 중 오페라 <햄릿>을 보기 위해 대학로 아르코예술극장을 찾았습니다

처음 페이지   이전 10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페이지   마지막 페이지  

간편메뉴